이상엽, ‘한번 다녀왔습니다’ 캐스팅…이민정과 부부로 호흡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이상엽./사진제공=웅빈이엔에스

배우 이상엽이 KBS2 새 주말드라마 ‘한번 다녀왔습니다’에 캐스팅됐다.

‘한번 다녀왔습니다’는 부모와 자식 간 이혼에 대한 간극과 위기를 헤쳐 나가는 과정을 통해 각자 행복 찾기를 완성하는 유쾌하고 따뜻한 드라마다.

극 중 이상엽은 모든 걸 다 갖춘 ‘엄친아’인 소아전문 병원 내과의 윤규진을 연기한다. 윤규진은 아내 송나희(이민정 분)와 의대시절부터 사랑을 키워 결혼에 골인해 같은 병원에서 근무하는 의사 부부로서의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매 작품 입체감 있는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이상엽이 또 한 번 주연으로서의 역량을 발휘하며 다시 한 번 대세 배우를 인정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번 다녀왔습니다’는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며 ‘사랑을 믿어요’ ‘아버지가 이상해’ 이재상 PD가 연출하고 ‘아는 와이프’ 양희승 작가가 대본을 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