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 위너 송민호와 호흡 맞춰…’아무노래’ 챌린지 승천버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지코(왼쪽), 송민호. / 지코의 SNS.

가수 지코와 그룹 위너의 송민호가 만났다. 지코의 신곡 ‘아무노래’의 ‘댄스 챌린지’를 통해서다.

지코는 지난 13일 공개한 새 디지털 싱글 ‘아무노래’로 국내의 주요 음악사이트에서 1위를 휩쓸었다. 이른바 ‘아무노래 댄스 챌린지’라는 새로운 움직임까지 만들어냈다. 여러 연예인들이 ‘아무노래’에 맞추 춤을 추는 영상을 올리며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는 가운데, 지코와 송민호가 ‘승천버전’을 완성했다.

지코는 15일 자신의 SNS에 ‘승천(昇天)버전 위드(with) 송민호’라고 적었다. 덧붙인 영상에는 하늘과 구름을 배경으로 마치 하늘로 올라가는 듯한 모습으로 ‘아무노래’의 안무를 추고 있는 지코와 송민호가 담겨있다. 두 사람의 익살스러운 표정이 팬들의 호응이 쏟아지고 있다.

‘아무노래’는 지코가 직접 작사·작곡한 곡으로, 흥겨운 리듬과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돋보인다. 랩과 노래를 자유롭게 넘나드는 지코의 매력이 풍성하게 담겼다.

‘아무노래 댄스 챌린지’에는 그룹 마마무의 화사와 이효리, 청하, 장성규 등 다양한 스타들이 참여해 이목을 끌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