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오마이걸 비니 ‘대표 연기돌’

[텐아시아=서예진 기자]오마이걸 비니가 15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웹드라마 ‘귀신과 산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TEN PHOTO,귀신이 산다,오마이걸,비니

오마이걸 비니

‘귀신과 산다’는 선호도가 높은 코믹, 호러, 로맨스가 혼합된 장르로 2월초 네이버 TV 등 온라인 방영을 앞두고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