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이해리, 오는 29일 새 미니앨범 ‘from h’ 발표…’솔로 컴백’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가수 이해리의 미니앨범 오브제 티저/ 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그룹 다비치의 이해리가 오는 29일 두 번째 미니앨범 ‘from h’로 돌아온다.

이해리는 15일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의 티저를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해리의 이니셜 ‘H’가 새겨진 편지를 든 고운 두 손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따뜻한 색감의 배경은 감성적인 분위기를 더하며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편지는 이번 앨범을 관통하는 주요 오브제다. 앨범명 ‘from h’는 ‘이해리가 전하는 메시지’라는 뜻을 담았으며, 그의 첫 솔로 앨범 ‘h’와도 연결되는 주요 키워드로 쓰였다.

이번 앨범은 지난해 9월 발표한 싱글 ‘나만 아픈 일’ 이후 4개월 만의 신보다. 앨범 단위의 발표는 2017년 4월 첫 솔로앨범 ‘h’ 이후 2년 9개월 만이다.

이해리는 오랜 시간 솔로 앨범을 기다렸을 팬들을 위해 심혈을 기울여 완성도 높은 앨범을 만들었다. 특유의 섬세하고 애절한 감성으로 명품 가창력을 뽐낼 전망이다.

이해리는 지난해 다비치로서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나의 오랜 연인에게’를 비롯해 솔로곡 ‘나만 아픈 일’ 등 발표하는 노래마다 음원차트 1위를 휩쓴 만큼 이번 새 앨범으로 어떤 성과를 이뤄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