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텐] 서은수, ‘요섹녀’에 도전하다?!(텐스타 1월 비하인드)

[텐아시아=TV텐 영상취재팀 박창기 기자]

배우 서은수의 종합 엔터테인먼트 매거진 ‘10Star(텐스타)’ 1월호 비하인드 영상이 15일 공개됐다.

영상 속 서은수는 복고풍 콘셉트부터 우아하고 섹시한 콘셉트까지 찰떡같이 소화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2016년 방영된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으로 데뷔한 서은수는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리갈하이’ 등을 통해 주연급으로 올라섰다. 또한 예능 ‘현지에서 먹힐까? 중국편’ ‘유학 다녀오겠습니다’ 등에서 특유의 밝고 긍정적인 매력으로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 새해에는 영화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 개봉을 앞두는 등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서은수는 화보 촬영을 마친 소감에 관해 “오랜만에 화보를 찍었다. 복고 콘셉트에 맞춰 다양한 의상을 입으면서 재밌게 촬영했다”고 밝혔다.

또한 서은수는 새해 계획으로 요리 배우기를 꼽았다. 그는 “지금까지 집에서 가스를 쓴 적이 없다”면서 “맨날 배달 음식만 시켜 먹었는데, 이번에 이사를 하게 되면서 전문적으로 요리를 배우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인들을 불러서 파티 같은 것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서은수와 함께한 인터뷰는 ‘텐스타’ 1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TV텐 영상취재팀 박창기 기자 tenpla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