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주’ 배정남 “초등학생 마음 잡고 싶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배정남이 13일 오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의 배정남이 초등학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싶다고 밝혔다 .

13일 오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 갈소원과 김태윤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김 감독을 비롯한 배우들은 비슷한 시기에 개봉한 ‘동물 영화’에 대해 이야기 했다. 김 감독은 ‘닥터 두리틀’이 경쟁작이 아니라 반려작이라고 했다.

이어 배정남은 “”닥터 두리틀’에서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만 할지 않나. 우리 영화에는 알고 있는 많은 배우들이 나온다. 더 친근하게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며 “설날에 가족끼리 볼 수 있는 영화다. 초등학생들이 많이 좋아할 것 같다. 나는 연기력 보다 초등학생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캐릭터로 남고 싶다. 초등학생들의 마음을 잡고 싶다. 대한민국 초등학생 파이팅”이라고 소리쳤다.

‘미스터 주: 사라진 VIP’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주태주(이성민 분)가 갑작스런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담은 코미디로, ‘사람과 동물의 합동수사’라는 신선한 스토리를 접목해 재미를 더한다. 오는 22일 개봉.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