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만다 사이프리드, “멋진 여행을 했다” 한국어로 감사 인사

아만다 사이프리드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머리를 넘기고 있다.

할리우드 스타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자신의 첫 방한 소감을 한국어로 전했다.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지난 7일 자신의 트위터에 “한국! 같은 따뜻함에 저를 환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난 멋진 여행을 했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글을 통해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군데군데 어법은 틀렸지만 직접 한국어로 글을 게재하는 특별한 애정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지난 3일 처음으로 내한한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기자회견과 자선파티, 뷰티프로그램 녹화 등 공식 일정을 소화했다.

영화 ‘맘마미아’로 스타덤에 오른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레터스 투 줄리엣’ ‘레미제라블’ 등으로 한국 팬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