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美 조지아 영화비평가협회서 작품상 등 4관왕 ‘쾌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기생충’ 포스터.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봉준호 감독 영화 ‘기생충’이 미국 조지아 영화비평가협회(GAFCA)로부터 작품상(베스트 픽처)을 받았다.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외국어영화상까지 4개 부문 상을 휩쓸었다.

11일(현지시간) 미 할리우드 연예매체에 따르면 ‘기생충’은 조지아 영화비평가협회로부터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주제가상, 작곡상, 제작디자인상, 앙상블상 등 모두 8개 부문 후보에 올랐으며 이 가운데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외국어영화상을 획득했다. 이는 가장 핵심적인 영역의 상을 독식한 것으로 눈길을 모은다.

골든글로브 작품상 수상작인 ‘1917’은 촬영상, 제작디자인상, 작곡상 등 3개 부문을 수상했다. 이로써 내달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에서의 작품상 경쟁은 더욱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게 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