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법에 빠진 신데렐라”…고준희, 독보적인 드레스 자태에 中 매체 극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고준희./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고준희가 한국과 중국의 시상식을 오가며 독보적인 드레스 자태와 글로벌 스타다운 매너로 팬들을 매료시켰다.

고준희는 지난해 말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 ‘2019 레일리 뷰티 어워즈'(Rayli Beauty Awards)에서 ‘아시아 스타일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 데 이어 지난 4일 골든디스크 시상식에서 시상자로 나섰다.

바비인형 몸매와 수려한 외모로 눈부신 드레스 자태를 선보이며 모든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레일리 뷰티 어워즈’에서 고준희는 이스라엘 브랜드의 드레스를 선보여 화제가 됐다. 순수하면서도 기품있는 모습으로 드레스를 소화한 고준희를 두고 중국 매체들은 ‘마법에 빠진 신데렐라’로 표현하며 극찬했다.

드레스를 협찬한 업체 관계자는 “전세계적인 셀럽으로 유명한 고준희의 시상식 드레스 선택을 직접 도울 수 있어 영광이었다”라며 “동양에서 찾아보기 힘든 비주얼에 바비인형의 몸매를 뽐내는 고준희씨에게 딱 맞는 고퀄리티 드레스는 우아하고 귀여웠다. 또 중국 브랜드 목걸이까지 착용한 매너있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앞으로도 멋진 협업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제34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에서는 중국 시상식과 또 다른 밀착 블랙가죽 드레스를 착용해 섹시미를 뽐내며 팔색조 면모를 선보였다. 넥스트제네레이션 상 시상자로 무대에 오른 고준희는 한류를 널리 알릴 다음 세대 주자들에게 큰 힘을 실어줬다.

고준희는 MBC뮤직 뷰티예능 프로그램 ‘핑크페스타’ MC로 활약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