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이슈] 방탄소년단, 골든디스크 음원·음반 대상…2020년의 문도 활짝 열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TEN PHOTO,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골든디스크,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 / 서예진 기자 yejin@

‘고마워요 아미! 음원 대상과 음반 대상이라니, 꿈같네요. 모두 아미의 큰 사랑을 받았기에 가능한 거라고 생각합니다. 감사하고 사랑해요.’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4일과 5일 열린 제34회 골든디스크에서 음원과 음반 부문 대상을 거머쥐었다. 수상 이후 공식 SNS에 팬들을 향한 감사의 글로 벅찬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2020년이 열리면서 또 하나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골든디스크 어워즈 사상 음원과 음반을 모두 석권한 건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뿐만 아니라 5일 음반 시상식에서는 왕이윈뮤직 팬스 초이스 K팝 스타상과 틱톡 골든디스크 인기상, 본상 등도 휩쓸었다.

대상 트로피를 안은 방탄소년단은 고개 숙여 감사의 인사를 대신했고, 리더 RM은 “우리는 운이 좋게 많은 이들의 도움과 행운으로 이 자리에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면서 하고 싶은 말과 음악을 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아티스트의 공명과 노력, 진심이 헛되지 않게 대중에게 닿았으면 좋겠다. 잘못은 2010년대로 끝내고 2020년대에는 좋은 일들이 많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최근 가요계에 불거진 ‘음원 사재기’ 의혹 등을 지적하는 말이어서 더욱더 큰 박수를 이끌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