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연정훈→김선호, 귀여운 동물로 변신···특별한 점심 복불복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1박 2일 시즌4’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멤버들이 귀여운 동물로 변신한다.

5일 방송되는 ‘1박 2일’에는 ‘2020 MT’ 특집으로 꾸며진다. 특히 ‘MT의 꽃’인 물놀이와 함께 특별한 점심 복불복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1박 2일’의 제작진은 본 방송을 앞두고 현장 스틸컷을 이날 공개했다.

사진 속 멤버들은 점심 복불복 시간에 구명조끼를 입고 분투하고 있다. 토끼로 변신한 연정훈부터 호랑이가 된 김선호까지 각양각색 동물의 수영 모자를 쓴 멤버들이 깜찍함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판다 모자를 쓴 문세윤은 남다른 싱크로율을 보여주며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모자를 쓰던 중 숨어있던 V라인을 발견하는 성과를 올렸다.

또한 멤버들은 바나나 보트의 탑승을 비롯해 제작진을 향해 무릎을 꿇고 있어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1박 2일’은 5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