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장기영·이창호, 망한 사진 살려 드립니다 ‘포토샵 개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개그콘서트’./ 사진제공=KBS2

4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의 ‘심폐소생사진전’에서 개그맨 장기영과 이창호가 차원이 다른 ‘심폐소생사진술’로 포토샵 개그의 진수를 보여줬다.

‘심폐소생사진전’은 의뢰를 받은 망한 사진에 특별함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참여로 함께 만들어가는 코너다.

장기영과 이창호는 기발한 상상력을 더한 사진 실력으로 안방극장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신봉선은 셀카사진으로 온 국민이 자신의 아름다움을 알 수 있게 해달라며 의뢰했다.

그러나 이들은 콧구멍을 강조한 반전사진 퍼레이드로 객석을 뒤집어놨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