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김민경, 두 번 연속 ‘한 입만’에 편의점 뛰어들어가···멤버들 ‘폭소’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예고편. /사진제공=코미디TV

개그우먼 김민경의 매니저가 김민경의 본 모습을 폭로한다.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다.

3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는 김민경과 개그맨 유민상이 자신의 매니저, 스타일리스트와 함께 식사를 즐기는 ‘전지적 먹방 시점’ 2편이 공개된다.

앞서 방영된 1편에서 개그맨 김준현과 문세윤은 각각 한우 논스톱 먹방과 야외 아이스크림 먹방을 선보이며 스태프들과의 찰떡 케미를 자랑했다. 이어진 2편에서는 유민상과 김민경이 각각 훠궈, 돈가스 먹방을 펼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민상은 평소에 볼 수 없었던 다정함으로 반전 매력을 뽐냈으며, 김민경은 매니저의 거침없는 폭로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김민경의 매니저는 돈가스 먹방 중 “누나가 편의점에 뛰어 들어간 사건을 알려야 한다”며 폭로를 예고했다.

이어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매니저는 “‘동서남북’ 특집으로 충남 태안에서 촬영할 당시 누나가 두 번 연속 ‘한 입만’에 걸려 예민한 상태였다. 서울로 올라가는 길에 편의점이 보이면 차를 세우라고 하더니 바퀴가 서기도 전에 뛰어 들어가더라”라고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유민상은 “편의점이 마려웠던 것 같다”고 덧붙였고, 문세윤과 김준현은 ‘편의점이 마려워’라는 자작곡을 열창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맛있는 녀석들’은 3일 밤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