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최현석 셰프, 초간단 파스타 레시피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대한외국인’의 최현석./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최현석 셰프가 절친 오세득과의 라이벌 설에 강력히 선을 그었다.

뛰어난 요리 실력은 물론 화려한 입담으로 일명 ‘허세 셰프’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최현석이 ‘대한외국인’에 출연한다.

그의 출연에 자연스레 절친이자 라이벌(?)인 오세득 셰프가 거론된다. 앞서 ‘대한외국인’에 출연했던 오세득은 브레인 셰프로 출연해 8단계에서 아쉽게 탈락의 고배를 마신 바 있다.

박명수는 당시를 회상하며 “최소 8단계까지는 올라가야 하는 것 아니냐”며 경쟁을 부추기자 최현석은 평온한 표정으로 “저에게는 오세득과의 라이벌이 아무 의미 없다”며 경쟁 구도를 단번에 물리치는 발언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최현석은 “사실 단계가 중요한 게 아니다. 오늘 상품이 어느 게스트에게 가야 가장 활용도가 높겠냐”며 우승상품인 한우를 향한 강한 욕망을 내비친다.

또한 직접 만든 레시피만 1500개 이상이라는 그는 새해 손님들에게 대접할 수 있는 초간단 파스타 레시피를 공개한다. 그러나 이탈리아 출신 알베르토가 더 간단한 레시피를 제안해 난데없이 레시피 배틀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최현석이 절친 오세득을 뛰어넘는 퀴즈 실력을 보여줄 수 있을지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