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BC 연기대상] 임지연, 월화극 최우수연기상 수상…”외로운 순간 많았던 작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임지연이 ‘2019 MBC 연기대상’에서 ‘웰컴2라이프’로 월화·특별기획 드라마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와 모델 한혜진이 진행을 맡았다.

임지연은 “너무 큰 상을 주셔서 떨린다. ‘웰컴2라이프’는 몸과 마음이 힘들고 외로운 순간이 많았던 작품이었다. 그만큼 정말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이어 임지연은 “현장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찍은 작품이라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 제 칭얼거림을 다 받아준 지훈 오빠, 듬직한 시양오빠 너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더 단단하고 고민하고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