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BC 연기대상] ‘구해령’, 최고의 1분 커플 수상…차은우 “신세경 많이 놀려 미안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신세경과 차은우가 ‘2019 MBC 연기대상’에서 ‘신입사관 구해령’으로 최고의 1분 커플에 선정됐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와 모델 한혜진이 진행을 맡았다.

최고의 1분 커플 발표에 앞서 개그우먼 홍현희, 홍윤희의 미니 토크쇼가 펼쳐졌다. 홍현희가 차은우에게 “낯가림이 심한 신세경에게 먼저 다가갔다고 들었다”고 말하자 차은우는 “선배님이기도 하니까 먼저 친해져야 할 것 같아 장난을 많이 쳤다. 제가 좀 많이 놀렸던 것 같아 미안하기도 하다”고 말했다.

가장 힘들었던 애정신을 묻자 차은우는 “매달렸던 장면이 가장 힘들었다. 누나에게도 많이 물어봤다”고 답했다.

최고의 1분 커플에 호명되자 차은우는 “해림커플 사랑해주신 시청자들께 감사하다”고 고마워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