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BC 연기대상] 정시아, 주말극 조연상 수상…”데뷔 21년만에 처음” 눈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정시아가 ‘2019 MBC 연기대상’에서 ‘황금정원’으로 일일·주말 드라마 부문 조연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와 모델 한혜진이 진행을 맡았다.

정시아는 “조금도 예상을 안했다”며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다.

이어 정시아는 “모든 배우분들, 특히 나와 많은 장면을 연기한 한지혜, 이상우 배우께 감사의 말씀 전하고 싶다. 사랑하는 우리 가족, 하늘나라에 계신 우리 아빠, TV를 보고 있을 엄마, 연기할 때마다 응원해주는 아버님, 신랑에게 감사의 말씀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정시아는 “데뷔한지 21년쯤 됐는데 이 자리에 처음 선다. 그동안 정말 잘해왔고,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생각하겠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감격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