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지않아’ 안재홍 “북극곰 연기? 신나고 즐거운 시간이었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안재홍,해치지않아

배우 안재홍이 30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해치지않아’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영화 ‘해치지않아’에 출연한 배우 안재홍이 북극곰 연기를 하면서 즐거웠다고 밝혔다.

30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해치지않아’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안재홍, 강소라, 박영규, 김성오, 전여빈과 손재곤 감독이 참석했다.

‘해치지않아’는 망하기 일보 직전의 동물원인 동산파크에 원장으로 부임하게 된 변호사 태수(안재홍 분)와 팔려간 동물 대신 동물로 근무하게 된 직원들의 기상천외한 미션을 담은 영화다. HUN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만들었다.

안재홍은 극 중 동산파크의 폐업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새 원장 태수와 콜라 먹는 북극곰을 맡았다. 그는 “북극곰 옷이 무거워서 최대한 몸에 익혀 자연스럽게 움직이려고 했다”면서 “가장 좋아하는 동물이 북극곰이다. 좋아하는 동물의 옷을 입게 돼 즐겁고 신나는 시간이었다”며 웃었다.

이어 “한겨울에 촬영하다보니 북극곰 옷이 따뜻해서 아주 좋았다”고 덧붙였다.

‘해치지않아’는 1월 15일 개봉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