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이나, 남편 조영철 대표에게 감사 “바깥양반, 이해해줘 고맙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9일 방영된 MBC ‘2019 방송연예대상’ 방송화면.

‘2019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라디오 부문 신인상을 수상한 작사가 김이나가 남편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29일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방송연예대상’이 개최됐다. MC는 전현무, 화사, 피오가 맡았다.

김이나는 MBC 표준FM ‘김이나의 밤편지’에서 DJ를 맡고 있다. 김이나는 이날 장성규와 함께 라디오 부문 신인상을 공동 수상했다.

김이나는 “처음을 함께 해주셨던 이민선 PD, 샛별 작가 지금 저를 더 DJ답게 조각해주시고 있는 PD님과 라디오 수뇌부 분들 감사드린다”라고 했다.

이어 “라디오키드로서 ‘별밤’을 듣고 자고 일어났다. 제 마지막 꿈이 DJ였는데 이뤄지게 해주셔서 감사하다. 라디오가 밤 12시부터 하는데 그것을 이해해준 바깥양반 조영철 대표님께 이해해주셔서 감사하고 고맙다란 말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