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SBS 연예대상] ‘골목식당’ 백종원 공로상… “응원해 준 손님들 감사하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의 백종원이 ‘2019 SBS 연예대상’에서 공로상을 수상했다.

28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2019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 개그우먼 박나래, 조정식 아나운서가 MC를 맡았으며 올해를 빛낸 예능인들이 총출동했다.

백종원은 ‘3대천왕’을 시작으로 ‘푸드트럭’ ‘골목식당’ ‘맛남의 광장’까지 SBS 쿡방을 책임진 공로를 인정 받았다.

트로피를 건네 받은 백종원은 “고맙다. 상을 받을 자격이 되는 지 모르겠다. 나 말고도 고생 많이 하면서 웃음을 주는 분들이 많은데”라며 “더 열심히 하라고 주는 상이라고 생각하겠다.  앞으로도 시청자들에게 기운을 드릴 수 있는 일을 하겠다”고 말했다.

백종원은 “방송에 나왔던 가게, 휴게소를 찾아 줄 서고 식사를 맛있게 해주신 분들 때문에 에너지를 얻는다. 그 분들로 인해 ‘프로그램을 통해 영향력을 줄 수 있구나’ 하는 생각으로 힘을 낸다. 지방에서든, 어디서 하든 계속 찾아주셔서 응원 해주시는 손님들 감사 드린다. 여러분 덕택에 책임감 을 느끼고 열심히 한다. 힘 닿는데까지 하겠다. 골목에서 고생하는 자영업자, 농민, 어민들 힘내시라. 희망 가질 수 있게 더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