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SBS 연예대상] 양세찬·이상윤, 쇼버라이어티 부문 우수상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2019 SBS 연예대상] 쇼버라이어티 부분 우수상 수상자 양세찬, 이상윤./ 사진=방송화면

양세찬과 이상윤이 ‘2019 SBS 연예대상’에서 쇼버라이어티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28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2019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 개그우먼 박나래, 조정식 아나운서가 MC를 맡았으며 올해를 빛낸 예능인들이 총출동했다.

이날 양세찬은 “‘런닝맨’에 들어온 지 3년 됐다. 큰 활약없이 잔잔한 웃음을 드렸는데 우수상이라는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며 “멤버들, 게임 짜느랴 고생하는 제작진 정말 감사하다. 한 번도 본 적은 없지만 본부장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힘들 때 늘 응원해주는 세형이 형에게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 어머니 사랑한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집사부일체’의 이상윤은 “여기 계신 모든 분들 중 누구보다 제일 부족하다. 우수상인데 우수한 부분이 하나도 없어서 받아도 될런지 모르겠다. 저희는 좋은 분들 만나고 좋은 경험을 한다. 준비해주는 제작진이 고생이 많다. 늘 새로운 분을 섭외하고 연구하는 제작진 너무 감사하다. 담당 작가 미안하고 고맙다”고 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