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SBS 연예대상] 배성재·소이현, 라디오 DJ상 ‘영예’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2019 SBS 연예대상’ 라디오 DJ상 수상자 배성재-소이현./ 사진=방송화면

SBS 파워 FM ‘배성재의 텐’의 배성재와 러브 FM ‘집으로 가는 길 소이현입니다’의 소이현이 ‘2019 SBS 연예대상’에서 라디오 DJ상을 수상했다.

28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2019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 개그우먼 박나래, 조정식 아나운서가 MC를 맡았으며 올해를 빛낸 예능인들이 총출동했다.

트로피를 건네 받은 배성재는 “우리 프로그램은 DJ 보다 청취자들이 참여하는 비중이 높다”며 청취자를 비롯해 작가, PD, 게스트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이런 좋은 프로그램을 만들어 주고 방치해 주셔서 감사하다. 무엇보다 공짜로 드립 날려주고 이용 당해주는 청취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소이현은 “큰상 주셔서 감사하다”며  “엄마도 없는 아이들, 아기 봐주느랴 고생한 엄마 아빠,  자주 찾아뵙지 못한 시부모님 늘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다. 청취자들 감사하다. 앞으로도 사랑해달라”고 인사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