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가 좋아’ 정미애, 귀 호강 ‘꿀맛’ 무대+친근한 매력…안방극장 접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노래가 좋아’ 정미애./ 사진=KBS 방송화면

‘미스트롯’ 정미애가 안방극장을 트롯의 열기로 가득 채웠다.

정미애는 28일 오전 방송된 KBS1 ‘노래가 좋아’에 출연했다.

이날 정미애는 “도전자로 출연했을 때 보다 초대가수로 출연한 게 더욱 떨린다”고 밝혔다. 정미애는 출연자들의 무대와 사연에 훈훈한 미소와 공감 능력을 발휘하는 가하면, 보는 이들의 호감을 자아내는 입담과 친근한 매력으로 스튜디오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또한 정미애는 ‘꿀맛’ 무대를 통해 구성진 가창력과 깊은 감성, 찰진 무대매너를 자랑해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냈다.

앞서 정미애는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 메리 트로트마스 특집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과 예능감을 뽐냈다. 방송 이후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이름을 올려 대중의 뜨거운 사랑과 관심도 입증했다.

정미애는 현재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으로 전국 각지의 팬들을 만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