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 금지”…AOA 찬미, 웹드 ‘이런 게놈의 로맨스’서 ‘푼수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AOA 찬미./ 사진제공=FNC

AOA 찬미가 웹드라마 ‘이런 게놈(Genome)의 로맨스’에서 모델 에이전시 대표 장흥미 역을 맡아 사랑스러우면서도 푼수 같은 매력을 펼치고 있다.

‘이런 게놈(Genome)의 로맨스’는 타액 알러지 때문에 키스만 하면 기절하는 여자 장흥미(찬미 분)와 할아버지의 유전자 실험으로 말 못 할 신체 비밀을 가진 남자 왕완전(강율 분)이 철저한 유전자 이론에 의해 만남을 시작한다는 로맨스 웹드라마다.

‘이런 게놈(Genome)의 로맨스’ 찬미./ 사진제공=FNC

지난 27일 방송된 ‘이런 게놈(Genome)의 로맨스’ 3회에서 장흥미는 톡톡 튀면서도 푼수 같은 캐릭터로 눈길을 끌었다. 타액 알러지로 키스를 하지 못하는 흥미는 완전과 우연히 입을 맞추고도 멀쩡한 자신을 발견했다. 흥미는 자신도 키스를 할 수 있다는 상상에 기뻐하는 모습을 보이는 반면, 이유 없이 엉덩이에서 꼬리가 자라는 완전의 모습이 담기며 앞으로 두 사람의 유전자 사이에서 어떤 스토리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더했다.

특히 찬미는 프로페셔널한 모델 에이전시 대표 장흥미를 연기하는 것은 물론, 곧 사랑에 빠질 듯한 소녀 장흥미를 자연스러운 연기로 이끌어내며 호평을 받고 있다.

‘이런 게놈의 로맨스’는 매주 금, 토요일 오전 11시 시즌(Seezn)에서 단독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