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슈퍼주니어 은혁, 원조 예능돌의 예능감…김구라 “상상력 풍부해”

[텐아시아=우빈 기자]

‘복면가왕’ 슈퍼주니어의 은혁 / 사진제공=MBC

그룹 슈퍼주니어의 은혁이 ‘원조 예능돌’ 다운 예능감을 뽐냈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6연승 가왕 ‘만찢남’ 이석훈을 이기고 여성 가왕의 시대를 연 화제의 가왕 ‘낭랑18세’의 첫 번째 방어전이 시작된다.

판정단으로는 그룹 슈퍼주니어의 은혁과 떠오르는 예능 블루칩 러블리즈의 미주, 천둥호랑이 권인하, 위인더존의 시현&이슨이 자리해 연말특집에 풍성함을 더했다.

특히 ‘복면가왕’에 첫 출연한 은혁은 ‘원조 예능돌’다운 활약을 보이며 자리를 빛냈다. 그는 공감을 1%도 얻지 못할 추리를 연거푸 던지며 일반인 판정단의 이례적인 야유를 한몸에 받아 큰 재미를 선사했다. 은혁의 발언을 가장 적극적으로 만류한 김구라는 “상상력이 풍부한 친구”라며, 적중률 0%를 노리는 듯한 추리에 손사레를 치기도 했다.

또한 은혁은 슈퍼주니어의 메인댄서다운 춤 실력도 아낌없이 방출했다. 복면 가수와 슈퍼주니어 메들리 댄스 무대를 선사한 은혁의 춤사위에 판정단 모두는 “역시 은혁”이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8인의 새로운 복면 가수들의 듀엣 무대가 펼쳐지는 가운데, 한 조가 슈퍼주니어의 ‘U’를 선곡하자 은혁이 높은 만족도를 드러냈다. 무대를 주의 깊게 감상한 은혁은 “곡 선정이 아주 탁월했다”며 너스레를 떨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