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끼남’ 강호동, 상암동 사람만 아는 맛집 방문…콩나물 라면에 푹 빠졌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라끼남’./ 사진제공=tvN

tvN ‘라끼남’의 강호동이 오늘 콩나물 라면에 빠진다.

‘라끼남'(라면 끼리는 남자, 연출 나영석/양정우)은 전국 방방곡곡을 돌면서 가장 맛있는 상황에 가장 맛있는 라면을 끼리(끓여) 먹는 예능 프로그램. 강호동이 가장 맛있는 라면을 누구보다도 맛있게 먹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하고 있다.

27일 방송되는 ‘라끼남’에서는 상암동에서 라면을 맛보는 강호동의 모습이 담긴다. 방송국 지하에 위치한 분식집을 첫 방문한 강호동이 시원한 맛이 일품일 ‘콩라물라면’을 먹으며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다른 사람이 끓여주는 라면을 먹은 강호동이 어느 촬영 때보다 행복해했다는 후문.

또한 오늘 라면과 영혼의 짝을 이룰 메뉴로는 김밥과 어묵꼬치가 등장한다. 실패할 수 없는 조합으로 익히 알려진 김밥에 겨울철에 특히 많은 사랑을 받는 어묵꼬치의 조합이 눈을 즐겁게 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강호동이 요즘 가장 자주 찾는 일터 상암동에서 라면을 먹는다. 오늘의 라면은 가장 기본에 가깝지만 실패하지 않는 라면이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는 메뉴가 오늘 방송에서 보여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라끼남’은 오늘 오후 10시 40분 Olive와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