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오늘(26일) ‘Mixtape : Gone Days’ 발매…센스 넘치는 가사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오늘(26일) 18시 디지털 싱글 ‘Mixtape : Gone Days'(믹스테이프 : 곤 데이즈)를 발표한다.

이에 앞서 공식 SNS 채널에 게재된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에서는 지루한 듯 지친 모습으로 둘러앉은 여덟 멤버는 말 가면을 쓰고 잠든 사람의 손에서 리모컨을 슬그머니 빼앗는다.

리모컨 쟁탈에 성공할 찰나, 정체불명의 인물이 갑자기 깨어나면서 짜릿한 긴장감을 불어 넣는다.

화면 전환과 함께 등장한 엎어진 라테 컵. 그 주위를 뛰노는 스트레이 키즈의 장난기 가득한 모습은 보는 이들에게 웃음을 선사한다.

재기 발랄한 분위기에 “왜 자꾸 다 안 된다는 건데”라는 반전 가사가 흘러나와 신곡 메시지에 대한 궁금증을 키웠다.  또 이번 영상에 등장한 말 가면 쓴 인물과 앞서 릴리스된 이미지 속 글귀 ‘#horse’ 사이에 어떤 연관성이 있는지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스트레이 키즈는 ‘꼰대’를 언어유희로 표현한 곡명 ‘Gone Days’로 남다른 센스를 드러내기도 했다.

리더 방찬이 작사, 작곡에 참여하고 래퍼 기리보이가 편곡에 힘을 실은 ‘Mixtape : Gone Days’는 올 초 예고한 ‘믹스테이프 프로젝트'(Mixtape Project)의 일환이다.

이는 방향을 잃고 고민에 빠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스트레이 키즈만의 감성에 담아 노래로 표현하는 프로젝트다. 여덟 멤버가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은 물론 독창적인 음악 세계까지 엿볼 수 있다.

‘차세대 K팝 대표 그룹’ 스트레이 키즈는 글로벌 행보에도 박차를 가한다.

내년 1월 미국을 시작으로 월드투어 ‘Stray Kids World Tour ‘District 9 : Unlock'(스트레이 키즈 월드 투어 ‘디스트릭트 9 : 언락’)에 돌입한다.

2020년 1월 29일 뉴욕, 31일 애틀랜타, 2월 2일 댈러스, 5일 시카고, 7일 마이애미, 9일 피닉스, 13일 새너제이(San Jose), 16일 로스앤젤레스에서 탄탄한 무대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