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치’ 변정수 “주상욱과 라이벌… ‘암투극 케미’ 기대하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터치’ 변정수./ 사진제공=채널A

배우 변정수가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로, 변정수는 극 중 오뷰티의 대표 오시은 역할로 열연한다.

오시은은 명실공히 최고의 실력을 가진 오뷰티의 대표로, 화려한 언변과 팔색조 매력을 가진 인물이다. 주상욱(차정혁 역)을 한국에서 가장 핫한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키워냈지만, 어느새 자신의 자리를 위협할 만큼 자리 잡은 그와 라이벌 구도를 보이며 팽팽한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변정수는 오시은과의 싱크로율에 대해 “남을 짓밟아서라도 최고가 되려는 오시은과 나는 정반대이지만, 연기하면서 대리만족 카타르시스를 느끼고 있다. 평소 뷰티나 패션에 관심이 많은데 오시은 캐릭터를 통해서 모든 걸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며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냈다.

‘터치’ 변정수./ 사진제공=채널A

또한 “연기하면서 보니 뷰티계에도 재미있는 부분이 많은 것 같다.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특히 극 중에서 주상욱씨와 라이벌 관계로 나오는데, 둘의 암투극(?) 케미를 기대해 달라”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변정수는 “그동안 무례한 모습을 가진 역할을 많이 했는데 ‘터치’에서 맡은 오시은 캐릭터를 통해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또 다른 즐거움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전체적으로 유쾌한 드라마니 2020년 ‘터치’와 함께 즐겁게 시작하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터치’는 내년 1월 3일 오후 10시 50분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