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방송 3사 연말 시상식 MC 석권…명실상부 ‘연말의 남자’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송인 전현무./사진제공=SM C&C

방송인 전현무가 ‘연말의 남자’로 활약하고 있다.

전현무는 올 연말 지상파 방송 3사의 각종 시상식 MC를 맡게 됐다. 우선 전현무는 지난 21일 KBC ‘연예대상’으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그는 1부의 진행자로 등장해 특유의 입담과 재치로 토요일 밤을 유쾌하게 물들였다. 축하 공연에도 참여해 현장의 열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기도 했다.

전현무는 오는 25일 SBS ‘가요대전’, 29일 MBC ‘방송연예대상’, 31일 KBS ‘연기대상’ 등의 진행자를 맡게 돼 장르를 불문한 ‘시상식 요정’으로 거침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갈 에정이다.

이는 전현무가 무게감을 잡아주는 역할부터 중간중간 분위기를 환기시켜줄 수 있는 입담과 재치, 다수의 생방송 프로그램 경험을 토대로 쌓아 온 순발력 등을 겸비했기에 가능했다.

2019년 마지막까지 시상식 MC로 의미 있게 마무리 하게 된 전현무가 다가올 2020년에는 또 어떤 활약들로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지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