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우,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이해우.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해우가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이해우는 2007년 MBC 드라마 ‘이산’으로 데뷔해 드라마 ‘꽃보다 남자’ ‘황금물고기’ ‘무신’ ‘구암 허준’ ‘빅맨’ ‘장미빛 연인들’ 등과 영화 ‘퍼펙트 게임’ ‘러브 투모로우’ ‘다우더’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어 현재 방영 중인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에서 데니정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이해우는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는 탄탄한 연기력과 안정적인 발성, 수려한 마스크를 지닌 연기자다. 이해우가 가진 매력을 다양한 분야에서 보여줄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FNC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정진영, 이동건, 정해인, 설현, 정유진, 곽동연, 성혁, 윤진서, 임현수, 이승주, 진예주, 한은서 등이 소속돼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