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개봉 4일 만에 200만 돌파…‘신과함께1’ ‘극한직업’과 동일 속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백두산’ 200만 돌파. /사진제공=CJ엔터테잉ㄴ먼트

영화 ‘백두산’이 개봉 4일째인 22일,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상망에 따르면 ‘백두산’은 개봉 3일째 100만 관객 돌파한 데 이어 개봉 4일째인 22일 오전 11시 누적 관객 200만183명을 모았다. 이는 역대 12월 최고 흥행작인 ‘신과함께-죄와 벌'(1441만942명)과 역대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른 ‘극한직업'(1626만4944명)의 개봉 4일째 200만 관객 돌파와 동일한 흥행 속도이다. 또한 ‘국제시장'(1425만7115명)의 개봉 8일째 200만 돌파 기록을 뛰어넘은 것이다.

‘백두산’은 한반도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 화산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병헌, 하정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 등 배우들의 열연과 시너지, 눈을 뗄 수 없는 몰입도 높은 스토리와 볼거리 등 실관람객들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