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두근거리는 자전거 데이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랑의 불시착’ 스틸. /사진제공=tvN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현빈과 손예진이 로맨틱한 자전거 데이트로 안방극장에 핑크빛 설렘을 전파한다.

지난 방송에서 리정혁(현빈 분)과 윤세리(손예진 분)의 기습 입맞춤은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한껏 상승시켰다. 리정혁은 윤세리를 한국으로 돌려보내기 위해 같이 배를 빌려 탔고, 때마침 단속을 나온 경비정장이 배를 검문해 의심을 피하고자 입을 맞춘 것.

22일 방송에서는 두 사람의 두근거리는 일상 데이트가 그려진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층 더 가까워진 관계를 보여주는 두 사람의 달달한 아이컨택과 자전거를 함께 타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자전거를 같이 타고 싶은 듯 윤세리는 사랑스럽게 리정혁을 바라보고 리정혁은 그의 제안에 깜짝 놀란다. 자전거를 함게 타고 있는 모습에서는 수줍어하는 듯한 윤세리의 모습이 포착됐다.

위기일발의 상황에 직면했던 두 사람에게 전과 사뭇 달라진 분위기가 감지돼 그 사이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현빈과 손예진의 자전거 데이트는 22일 밤 9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