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KBS 연예대상] 김승현, 쇼·오락 부문 최우수상 수상 “장정윤 작가에게 이 상 바친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2019 KBS 연예대상’에서 쇼·오락 부문 최우수상을 받은 배우 김승현. /사진=KBS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의 김승현이 ‘2019 KBS 연예대상’에서 쇼·오락 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KBS 신관 공개홀에서 ‘2019 KBS 연예대상’이 열렸다. 김준현, 손담비, 장동윤이 진행을 맡았으며 올해를 빛낸 예능인들이 총출동했다.

트로피를 건네받은 김승현은 “상을 탈 줄 몰랐다. 만약에 타게 된다면 생각한 세 명의 여성이 있다”면서 “첫 번째는 우리 어머니다. ‘살림남2’를 찍으면서 무릎에 피가 날 정도로 아들 하나만 보고 촬영했다”고 밝혔다.

그는 “두 번째는 내가 ‘살림남2’를 처음 시작할 때 믿고 캐스팅해준 심은하 작가다. 그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면서 “마지막으로 세 번째는 내년 1월에 결혼하는 MBN ‘알토란’ 같은 여자인 장정윤 작가다. 장 작가에게 이 상을 바치고 싶다”고 말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