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만에 모였네”···최강창민, 규현X민호와 연말 모임에 이특 “뭐야”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최강창민 인스타그램

그룹 동방신기의 최강창민이 근황을 전했다.

최강창민은 20일 자신의 SNS 계정에 “이렇게 간만에 모인 거 보니 연말이긴 하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강창민은 그룹 슈퍼주니어의 규현, 그룹 샤이니의 민호와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연말을 맞아 같은 소속사 식구인 규현, 민호와 술자리를 가진 모습이다. 세 사람은 방긋 미소 지으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게시물을 본 가수 성시경은 “나만 빼고 이 자식들”이라는, 그룹 슈퍼주니어의 이특은 “뭐야”라는 답글을 달았다. 두 사람은 자리를 함께하지 못한 것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최강창민은 JTBC ‘양식의 양식’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