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으면 뭐 어쩔 건데”…선미, 가슴 수술 루머에 센스 있는 대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선미 인스타그램./

가수 선미가 가슴 수술 루머에 쿨하게 대응했다.

선미는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자신의 곡 ‘날라리’를 스트리밍 하고 있는 것을 캡처했다. 특히 ‘애써 아니라고 말하기도 애석’ ‘맞으면 뭐 어쩔 건데’라는 일부 가사 내용을 강조 시켜 눈길을 끌었다.

선미./ 사진=인스타그램

앞서 18일 선미는 일부 네티즌들에 의해 ‘가슴 수술’ 의혹이 불거지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슴 수술을 하지 않았다. 단지 살이 찐 것일 뿐”(I didn’t get a boob jobbb. I just gained weighttttt DUh)”이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신체 관련 검색어가 올라와 있는 포털 사이트 화면을 캡처해 해명했다.

선미는 지난 6월 체중계에 50kg이라고 찍혀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살이 쪘다고 털어놔 화제가 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