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주’ 배정남 “이성민 추천으로 출연 기회…책임감 컸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미스터 주,배정남

배우 배정남이 19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미스터 주’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배우 배정남이 이성민의 추천으로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에 출연 기회를 얻었다고 밝혔다.

19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미스터 주’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과 김태윤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배정남은 “한 영화 뒷풀이를 할 때 감독님을 처음 만났다. 이성민 형님이 소개해 주셨다”며 “‘미스터 주’ 이야기를 듣고 ‘동물 목소리 하나 달라. 할 수 있다’고 말한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어 “며칠 뒤에 시나리오를 주셨다. 이성민 형님이 추천 하셨단다”라며 “형님이 추천했다고 해서 더욱 책임감이 생겼다. 열심히 해서 잘해보자고 다짐했다”고 말했다.

이성민은 “배정남씨가 하면 어떻겠냐고 제안만 했지 강력하게 추천하진 않았다. 일종의 오디션도 봤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 감독은 “처음에 배정남 씨를 봤을 때 큰 확신은 없었다. 스태프들이 나에게 가장 먼저 한 질문이 ‘만식이는 누가 하느냐 였다’ 답을 못찾다가 가장 마지막에 캐스팅 된 배역이다. 정남 씨를 만난 후 고민하다가 리딩하는 걸 보고 ‘이 사람이 만식이구나’ 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성민은 “극 중 만식이는 어디로 튈 지 모르는 인물이다. 정남 씨가 하면 캐릭터가 더욱 강조되지 않을까 싶었다”고 덧붙였다.

‘미스터 주’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주태주(이성민 분)가 갑작스런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담은 코미디물로, 2020년 1월에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