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주’ 이성민 “시나리오 신선…새로운 작업을 할 수 있는 기회였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미스터 주,이성민

배우 이성민이 19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미스터 주’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배우 이성민이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이하 ‘미스터 주’)에 출연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19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미스터 주’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과 김태윤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성민은 “시나리오가 굉장히 신선했다. 배우로서 새로운 작업을 할 수 있는 기회였다. 흥미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김성민은 “두 번째 이유는 김태훈 감독 때문이다. 영화 ‘재심’을 쓰고 만든 분이 도대체 이런 시나리오를 어떻게 연출할까 하는 호기심이 있었다”며 “전작들에 대한 신뢰가 감독님과의 작업에 동기부여가 됐다”고 했다.

‘미스터 주’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주태주(이성민 분)가 갑작스런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담은 코미디물로, 2020년 1월에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