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나티, “학업과 음악 병행, 스파이더맨 된 기분”(화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빅나티./ 사진제공=앳스타일

래퍼 빅나티의 화보가 19일 공개됐다.

빅나티는 힙합을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 어머니 덕분에 힙합을 처음 접하게 됐다고 답한 적이 있다. 빅나티는 “요즘은 어머니가 힙합을 들려준 걸 후회하기도 한다는 농담도 하신다”며 웃음 섞인 대답을 남겼다.

빅나티는 엠넷(Mnet) ‘쇼미더머니8’ 출연에 대해 “실력이 부족하다는 것을 깨닫고 미련을 버리기 위해 도전했다”고 답했다. 특히 지원 영상이 합격하면서 그때부턴 매 라운드를 오기로 집중했다고 전했다.

빅나티는 학업과 음악을 병행하는 것에 대해 “두 가지 인생을 사는 스파이더맨이 된 기분”이라며 즐거움을 숨기지 않았다. 또한 ‘외고 다니는 래퍼’라는 수식어에 대해 부담을 느끼지 않냐는 질문에는 “내가 어느 대학에 갈까 기대하는 사람들이 있는 것 같아 부담되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빅나티는 ‘쇼미더머니8’ 이후 하이어뮤직에 합류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