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편지’ 에일리, ‘Sweater’ 영문 버전 라이브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BC 표준FM ‘김이나의 밤편지’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에일리는 19일 방송된 MBC 표준FM ‘김이나의 밤편지’(이하 ‘밤편지’)에 출연했다.

이날 에일리는 최근 발매한 신곡 ‘Sweater’(스웨터)의 영문 버전을 부르며 오프닝을 장식했다.

에일리는 함께 출연한 절친 에릭남과 어떻게 친해졌냐는 DJ 김이나의 질문에도 답했다. 에일리는 “깊은 대화를 하다 보니 생각이 맞는 것도 많고 진지한 이야기를 할 때는 잘 들어준다. 서로 의지를 많이 한다”고 했다.

이외에 에일리는 DJ 김이나가 작사에 참여한 ‘저녁 하늘’을 라이브로 부르기도 했다.

에일리는 마지막으로 “현재 전국투어 중이다. 오는 24일 수원, 25일 대구, 28일 성남, 31일 대전 등 1월 11일 서울까지 추가돼 공연을 할 예정이다. 놀러 와 달라”고 홍보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