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운, ’어하루’로 꽃 핀 차세대 유망주…‘퍼스트브랜드 대상’ 남자 연기돌 부문 수상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로운./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그룹 SF9의 로운이 2020년이 기대되는 연예계 유망주로 선정됐다.

17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2020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시상식이 개최됐다. 이날 로운은 ‘남자 연기돌’ 부문 수상자로 이름 올렸다.

로운은 SF9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이다. 최근 종영한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하루 역으로 출연한 로운은 눈에 띄는 비주얼로 여심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첫 주연임에도 안정적인 연기력을 뽐내 차세대 유망주로 떠올랐다.

한국소비자포럼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은 매년 소비자 조사를 통해 국내 및 중국에서 내년을 이끌어갈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하는 브랜드 어워드다. 온라인 및 모바일, 일대일 유선조사를 통해 산업군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치 및 브랜드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부문별 최고점수를 획득한 1위 브랜드를 선정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