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독’ 시청률, 가구 평균 3.3%·최고 4.0%로 출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16일 방영된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 방송화면.

지난 16일 처음 방송된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 시청률이 가구 평균 3.3%, 최고 4.0%를 기록했다.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블랙독’ 1회에서는 고하늘(서현진 분)이 대치고등학교의 기간제 교사에 합격하는 과정이 나왔다.

고하늘은 치열한 경쟁을 뚫고 대치고의 기간제 교사에 붙었다. 박성순(라미란 분)이 그의 실력을 알아보고 면접에서 최고점을 줬다. 이 자리는 이전부터 낙하산이라는 소문이 돌았지만 고하늘은 그것이 자신일 줄은 꿈에도 몰랐다.

결국 다른 신입 기간제 교사들도 있는 자리에서 고하늘이 낙하산이라는 것이 드러났고 고하늘은 순식간에 따돌림을 받게 됐다.

‘블랙독’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