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크리스마스 강제 소환…’뮤직뱅크’서 ‘종소리’ 특별 무대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러블리즈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러블리즈(Lovelyz)가 겨울 대표 시즌송 ‘종소리’를 음악방송 무대에서 다시 한번 선보인다.

러블리즈가 로는 20일 방송되는 KBS2 ‘뮤직뱅크’ 크리스마스 특집 연말 결산에 출연해 ‘종소리’의 특별 무대를 꾸민다.

‘종소리’는 2017년 11월 발매된 러블리즈의 미니 3집 타이틀곡으로 순정만화 판타지 콘셉트에 걸맞은 사랑스러운 느낌에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상케하는 은은한 종소리가 인상적인 겨울에 잘 어울리는 시즌송이다.

‘종소리’는 발매 2년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최근 음원 사이트 스트리밍 이용자 수가 급증하고 네이버 TV 캐스트 영상 조회 수 120만 뷰를 돌파하는 등 사랑을 받는 중이다.

이에 힘입어 러블리즈는 KBS2 ‘뮤직뱅크’ 크리스마스 특집 연말 결산 무대에 3년 연속으로 ‘종소리’ 특별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러블리즈는 최근 Mnet 예능 프로그램 ‘퀸덤’에서 활약했고, 이후 SNS등을 통해 팬들과 끊임없이 소통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