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운, 오늘(16일) ‘새벽 제세동’ 발표…’감성 천재’가 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다운의 첫 싱글 재킷. / 제공=KOZ엔터테인먼트

가수 지코(ZICO)가 발굴한 신인 가수 다운(Dvwn)이 16일 오후 6시 각 음악사이트에 첫 번째 싱글 음반 ‘새벽 제세동’을 발표한다.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마지막’은 해가 뜨기 전 가장 깊은 밤, 마지막 순간에 소용돌이치는 감정을 담은 알앤비(R&B) 장르이다. 희망을 가져야 한다는 마음 속 외침을 풀어냈다.

앞서 다운은 지난 15일 공식 SNS에 ‘마직’의 뮤직비디오 예고 영상을 올리며 기대를 높였다. 영상은 이국적인 풍경을 배경으로 어딘가를 바라보며 기다리는 듯한 다운의 모습이 담겼다.

다운은 첫 싱글 음반을 자신의 자작곡으로 채웠다. ‘새벽 제세동’은 오롯이 자신에게만 집중할 수 있는 새벽이라는 시간대, 다운의 목소리로 잠들어 있던 감정과 감각이 다시 살아난다는 뜻이다. 특히 가수 지코가 설립한 KOZ엔터테인먼트 1호 아티스트로 더욱 주목받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