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시착’ 손예진, 양초 갖다 준 현빈에 오열 “기가 막혀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5일 방영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15일 방영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윤세리(손예진 분)가 양초를 들고 온 리정혁(현빈 분)을 보고 울음을 터뜨렸다.

북한에 불시착한 윤세리는 밤에 인기척을 듣고 경계 태세를 취했다. 나름 무기를 쥔 윤세리가 마주친 사람은 리정혁이었다. 앞서 아로마 향초가 필요하다는 윤세리의 전화를 듣고 리정혁이 양초를 들고 온 것이다.

윤세리는 “이건 양초잖아요. 내가 말한 건 아로마 향초인데”라며 “미안해요. 지금 내 상황이 너무 기가 막혀서”라고 오열했다.

윤세리는 리정혁과 마주앉아 “내가 주식으로 30억 날린 날보다 지금이 더 황당하고 슬퍼”라고 흐느꼈다.

리정혁은 윤세리에게 시장에서 구한 남한의 샴푸와 오일 등 화장품 등을 챙겨주고 방을 나섰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