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김병만, 뉴질랜드에 직접 지은 파고라·화덕 공개 ‘병만랜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5일 방영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15일 방영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개그맨 김병만이 뉴질랜드에 직접 지은 파고라와 화덕, 트리하우스 등을 공개했다.

김병만은 이날 프로그램에 ‘사부’로 등장했다.

김병만은 4년 동안 뉴질랜드의 나무를 치우고 ‘병만랜드’를 정성스레 가꿨다며 자부심을 드러냈다.

김병만은 직접 만든 화덕을 소개하며 “화덕에서 장어탕, 백숙을 해먹었다. (여기선) 마트도 안가도 된다. 집어오면 된다”고 말해 놀라움과 웃음을 동시에 안겼다.

파고라는 뜰이나 편평한 지붕 위에 나무를 가로와 세로로 얹어 놓고 등나무 따위의 덩굴성 식물을 올리어 만든 정자다. 파고라의 옆엔 김병만이 지은 트리하우스가 있었다. 김병만은 트리하우스에 나무를 타고 올라가며 “다 만들어놓고 사다리를 까먹었네”라고 너털웃음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