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큐 플러스’ 한혜진, “무릎 건강 비결? 나무서 나는 ‘보스웰리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TBC ‘다큐플러스’ 캡처.

가수 한혜진이 15일 방송된 JTBC ‘다큐 플러스’에 출연해 무릎 건강 비결을 공개했다.

이날 한혜진은 “쉬는 날에는 늘 등산을 한다”며 후배 그룹 후니용이(김병용, 최명훈)와 함께 신나게 등산을 시작했다.

한혜진은 “무릎에 유명한 차”라고 후배들에게 차를 건넸다.

행사장으로 무대를 옮긴 한혜진은 무릎 관절염에 대해 묻는 유현상, 박일준에게 “비밀을 알려주겠다. ‘보스웰리아’라는 차인데 우리나라의 송진처럼 나무에서 나는 수액이 굳은 거다”라고 답했다.

한혜진은 최근 새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해 다채로운 활동을 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