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쌀롱’ 하차 한예슬, 마지막 방송에서 밝힌 건 김희선 향한 팬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BC 예능 ‘언니네 쌀롱’./ 사진제공=MBC

오는 16일 방송되는 MBC ‘언니네 쌀롱’(기획 최윤정, 연출 이민희)에서 배우 한예슬이 선배 김희선을 향해 남다른 애정을 표현한다.

MC 한예슬은 자신의 ‘워너비’ 스타로 김희선을 꼽으며 소녀처럼 설레하는 모습을 보인다. 당시 아름다움의 대명사로 불린 김희선의 열렬한 팬이었던 한예슬은 그가 광고 모델이었던 의류 브랜드에서 첫 아르바이트를 했다고도 털어놨다.

한예슬은 김희선에 대한 동경 때문에 “아르바이트 월급을 다 포기했다”고도 말했다. 뿐만 아니라 슈퍼모델에 출전할 때도 김희선의 영향을 받았다고 말했다.

한예슬은 데뷔 당시 ‘리틀 김희선’이라는 수식어를 얻어서 행복했다고도 덧붙였다.

이날은 한예슬의 ‘언니네 쌀롱’ 마지막 방송일이다.  ‘언니네 쌀롱’ 측은 앞서 “한예슬이 차기작 준비로 인해 제작진과 협의 끝에 하차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한예슬의 빈자리는 이소라가 채운다. 이소라는 23일 방송에 등장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