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김소연 대표, 에스팀 유망주 프로 모델 만들기 대작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제공=KBS2

15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 김소연 에스팀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유망주 3인방을 프로 모델로 만드는 과정이 공개된다.

이날 김 대표는 데뷔한지 1년이 채 되지 않은 남자 신인 모델들의 교육을 참관하겠다고 했다. 이 자리에는 세계적인 톱모델 노마한까지 특별 초빙됐다.

김 대표는 막상 신인 모델 3인방을 마주하자 “패션을 대표하는 이미지가 1도 없어”라며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노마한 또한 세계 무대를 꿈꾼다는 신인 모델에게 “택도 없다”라 하는가 하면 또 다른 모델에게는 “다 안돼”라며 독설을 날렸다.

이런 가운데 김 대표는 남자 모델에게 제일 중요한 것은 “키도 아니고 몸매도 아니고 워킹도 아니야”라며 여자 모델과는 다른 핵심 포인트를 짚어주었다. 김 대표와 노마한의 손길이 닿자 신인 3인방에게서는 프로 모델의 분위기가 뿜어져 나오기 시작했다.

그들의 변화에 전현무는 “진짜 박서준 됐어“라고 감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