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최현석 셰프, 직원 집들이 방문해 셀프 미담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제공=KBS2

15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 직원 집들이에 간 최현석 셰프의 이야기가 방송된다.

최근 이사한 매니저의 집들이에 참석한 최현석. 그는 아직 텅 비어 있는 냉장고를 보고 “가득 채워줘라”면서 자신의 개인 카드를 흔쾌히 내어주는 통 큰 면모를 발휘했다. 또 손수 라면까지 끓여 대접하는 등 세상 다정한 보스의 모습을 엿보였다.

이 과정에서 최현석은 명품 선글라스를 단 돈 몇 천원에 살 수 있는 경매 이벤트를 열어 직원들의 살림에 보탬을 주고 있다는 셀프 미담을 밝혀 출연진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최현석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끓인 라면이 “싱거웠다”는 말이 나오자 해당 발언을 한 직원이 누구인지 범인 색출에 혈안이 됐다고도 한다.

‘당나귀 귀’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