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빅리그’ 황제성X문세윤X홍윤화 ‘산적은 산적이다’, 사실상 4쿼터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개그 프로그램 ‘코미디 빅리그’./ 사진제공=tvN

15일 방송되는 tvN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의 ‘산적은 산적이다’가 멈추지 않는 애드리브의 향연으로 대세 코너의 자존심을 지킨다.

이날 방송되는 ‘코빅’에서는 2019년 4쿼터 11라운드가 펼쳐진다. 이번 쿼터 1위를 사실상 확정 지은 ‘산적은 산적이다’ 코너가 승부에 쐐기를 박을 더욱 강력한 한 방을 예고하고 나서 호기심을 높인다.

‘산적은 산적이다’는 황제성, 문세윤, 홍윤화, 최성민, 양배차, 최우선의 좌충우돌 산적 라이프를 다룬 코너다. 눈빛만 봐도 상대방의 속마음을 알 만큼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이들은 매주 신선한 소재와 예측 불가능한 애드리브 열전으로 시청자들의 배꼽을 저격하고 있다. 이에 힘입어 현재 승점 40점을 기록, 2위인 ‘국주의 거짓말’을 여유롭게 따돌리고 종합 순위 1위를 굳건하게 유지 중이다.

이날도 ‘산적은 산적이다’ 코너는 코미디언들의 능청스러운 연기력이 절정으로 치달으며 폭소를 선사할 전망이다. 산적 두목 최성민과 그의 가족인 문세윤과 홍윤화, 부하 양배차와 최우선, 이들을 경호하기 위해 태국에서 온 황제성이 쉼 없는 즉흥 연기와 NG 열전으로 현장을 포복절도하게 만드는 것. 서로가 속고 속이는 혼돈의 상황에 몰입한 나머지 대사를 깜박하는가 하면 허를 찌르는 코믹하고 기발한 요소들이 이목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코빅’은 매주 일요일 저녁 7시 45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